GS그룹, LG에너지 인수키로

입력 2005-11-09 03:10수정 2009-10-01 00:05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GS그룹이 에너지사업 분야에서 시너지를 극대화하기 위해 국내 첫 민자(民資)발전 사업자인 LG에너지를 인수하기로 했다. 지주회사인 GS홀딩스는 8일 이사회를 통해 LG상사가 보유하고 있던 LG에너지 보통주 55.01%를 828억 원(주당 가격 6350 원)에 매입하기로 의결했다.

이에 따라 LG에너지 지분은 GS홀딩스 55.01%, 오만오일 30%, GS건설 14.99% 등으로 구성된다.

LG에너지는 정부의 민자발전 계획에 따라 1996년 7월 국내 최초의 액화천연가스(LNG) 분야 민자발전 사업자로 선정됐으며 총 537MW의 전력을 생산할 수 있는 복합화력발전소를 운영 중이다.

김상수 기자 ssoo@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