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A목적 3자배정 유상증자 기업 단기투자 OK…장기 "글쎄"

입력 2003-06-03 18:01수정 2009-10-08 20:44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최근 코스닥 시장에서는 인수합병(M&A) 등을 위해 3자 배정 유상증자를 하는 기업이 늘고 있다.

3일 굿모닝신한증권에 따르면 올해 M&A를 위해 3자 배정 유상증자를 실시한 4개 기업의 주가는 1개월 뒤 평균 162% 올랐다. 같은 기간 코스닥 지수가 2.5%밖에 오르지 못한 것과 비교해 큰 폭의 상승률이다.

M&A 외에 자금 조달 등의 목적으로 올해 3자 배정 유상증자를 실시한 기업까지 포함하면 모두 40개사. 이들의 주가는 실시 당일 코스닥 지수 대비 평균 2.9%, 1개월 뒤에는 10.3%의 초과수익률을 냈다.

보통 유상증자는 주식 수를 늘려 주주가치를 희석시키기 때문에 주가가 떨어지는 요인. 그러나 M&A가 목적인 경우 자금력이 있는 기업이나 대주주가 인수자로 나서면 긍정적으로 작용한다.

코스닥 시장에서 개별주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는 점, M&A를 통한 벤처기업 구조조정 지원 논의 등도 영향을 미쳤다.

굿모닝신한증권 박동명 연구원은 “외국계 기업으로 인수되는 코스닥 기업도 나타나고 있다”며 “M&A를 위해 3자 배정 유상증자를 공시하는 기업을 눈여겨보고 단기적 관점에서 주식을 사라”고 권유했다.

단 공시를 해놓은 뒤 막상 유상증자에 실패하는 경우도 있으므로 증자 과정과 자금 납입시점 등을 유의해 봐야 한다.

또 3자 배정 유상증자가 부실기업의 자금 조달 수단이나 사채발행을 위한 담보용으로 변질되는 경우도 있어 주의가 요구된다.

M&A를 위해 3자 배정 유상증자를 공시한 기업의 주가 추이
공시일공시 전일 주가(원)공시 이후 1개월최고 주가(원)
씨큐어테크4.811904480
한글과 컴퓨터4.2511101330
바른손5.2370870
넥사이언5.199902040
모션헤즈5.291400?

이정은기자 lightee@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