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거리]인천 남구 「홍어고개」,전문집 12곳 즐비

입력 1998-10-10 09:16수정 2009-09-24 23:23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눈물이 쏙 빠질 만큼 매운 맛이 나는 홍어회무침. 삭은 냄새가 미각을 자극하는 홍어찜. 여기에 곁들이는 탁주 한잔….

인천 남구 학익동 동양화학 앞길에서 선학동으로 넘어가는 고갯길을 찾으면 바로 이런 맛을 즐길 수 있다. 그래서 이름도 ‘홍어고개’. 2백m 남짓한 거리에 홍어전문집 12곳이 늘어서 있다. 대를 이어 28년째 이곳을 지키고 있는 집도 있다. 회무침은 마늘 생강 설탕 식초 등을 곁들인 고추장 양념에 잘게 썬 홍어를 버무려 내놓는다. 매운 것을 잘 못먹는 사람을 위해 미리 얘기를 하면 매운 맛을 조절해준다.

대부분 ‘대’ ‘중’ ‘소’로 구분해 주문을 받는다. 가격은 3,4명이 먹을 수 있는 ‘대’가 3만원선. 회를 싸서 먹을 수 있도록 상추나 양배추, 물미역 등이 딸려나온다.

적당히 삭인 뒤 솥에 넣고 푹 쪄내는 홍어찜은 톡 쏘는 냄새에 쫄깃한 맛이 일품. 무침보다 5천원정도 더 받는다.

이들 업소는 대부분 인천 연안부두에서 홍어를 사온다.

몇년전 까지만 해도 주말에는 자리가 없어 차례를 기다릴 정도였으나 요즘은 손님이 많이 줄었다. 입맛이 없을 때 홍어고개를 한번 찾아보면 어떨까.〈인천〓박정규기자〉

rochester@donga.com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