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송해 설특집 ‘전국노래자랑’ 불참…대체 MC 물색 중
더보기

송해 설특집 ‘전국노래자랑’ 불참…대체 MC 물색 중

동아닷컴 디지털뉴스팀 입력 2020-01-02 16:05수정 2020-01-02 16:21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뉴스1)

국내 최고령 MC 송해가 병원에 입원해 KBS1 ‘전국노래자랑’이 대체 진행자를 물색 중이다.

KBS 측은 2일 동아닷컴에 “송해가 몸살로 인해 전국노래자랑 12일 설특집 녹화에 불참한다”며 “현재 제작진은 대체 MC를 섭외하고 있다”고 전했다.

앞서 송해는 지난달 31일 서울 한양대병원에 입원했다. 당초 폐렴 증세로 입원했다는 보도가 나왔지만, 송해 측은 “감기 몸살로 입원한 것이다”라고 설명했다.


현재는 많이 좋아져 안정을 취하고 있으며, 회복하는 대로 복귀할 것이라고 관계자는 밝혔다.

주요기사

1955년 데뷔한 송해는 올해 우리 나이로 93세가 된다. 현역 최고령 방송 사회자다. 1980년부터 40년째 ‘전국노래자랑’을 진행하고 있다.


동아닷컴 디지털뉴스팀 dnews@donga.com
오늘의 핫이슈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