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미네소타, 류현진에 관심… 美매체 “에이전트 보라스와 접촉”
더보기

미네소타, 류현진에 관심… 美매체 “에이전트 보라스와 접촉”

이헌재 기자 입력 2019-12-04 03:00수정 2019-12-04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미네소타가 자유계약선수(FA)가 된 왼손 투수 류현진(32)에 대해 관심을 갖고 있다는 보도가 나왔다.

메이저리그 이적 소식을 전문적으로 다루는 MLB트레이드루머스는 3일 “미네소타가 류현진의 에이전트인 스콧 보라스와 접촉했다”고 보도했다. 이 매체는 “선발진 보강을 원하는 미네소타가 수준급 선발 자원들의 몸값을 알아본 것은 놀랄 일은 아니다. 하지만 류현진 측과 접촉했다는 것은 주목할 만하다”고 설명했다. 미네소타 지역 매체 스타트리뷴도 이날 류현진 등 FA 투수 영입을 위해 로코 발델리 미네소타 감독이 직접 팔을 걷고 나섰다고 전했다.

올해 아메리칸리그 중부지구 1위였던 미네소타는 선발진 보강에 전력을 기울이고 있다. 올해 미네소타에서 13승 7패, 평균자책점 4.84를 기록한 카일 깁슨이 텍사스로 이적했기 때문이다.


이헌재 기자 uni@donga.com
주요기사
#메이저리그#미네소타#류현진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