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카카오페이, 누적 가입자 수 3000만명 돌파
더보기

카카오페이, 누적 가입자 수 3000만명 돌파

뉴시스입력 2019-08-08 10:17수정 2019-08-08 10:18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카카오페이는 누적 가입자 수가 3000만명을 돌파했다고 8일 밝혔다.

카카오페이는 국내 최초 간편결제 서비스 출시 5년 만에 만 15세 이상 국민 4명 중 3명이 가입한 우리나라 대표 생활 금융 플랫폼으로 성장했다. 월간 활성사용자수(MAU)도 업계 최고 수준인 1900만 명에 달한다.

카카오페이 플랫폼 내에서 거래되는 규모도 크게 증가했다. 결제와 송금 맥락에서 확장된 투자·청구서·멤버십·인증 서비스와 올해 신규 출시된 통합조회·영수증·배송 서비스, 그리고 환전·해외여행자보험 등 각종 제휴 서비스의 이용이 고르게 확대되며 올해 상반기에만 약 22조원이 거래됐다. 이는 6개월 만에 지난해 연간 거래액을 초과 달성한 것으로 전략적인 서비스 확장에 따른 빠른 성장을 입증했다고 강조했다.

카카오페이는 마음 놓고 이용할 수 있는 생활 금융 플랫폼으로서 지난 5년간 금융 서비스의 편의를 높이면서 안전하게 거래할 수 있는 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노력해왔다.

주요기사

그 일환으로 카카오페이는 2017년 4월부터 보안 환경과 정책, 프로세스를 체계화한 ‘안심(安心) 프로젝트’를 시행하고 있다. 모든 거래는 365일 24시간 이상거래감지시스템(FDS)로 모니터링해 대비하고 있으며, 일반 고객센터와 분리된 보안전담 신고센터가 항시 운영된다. 문의 채널도 챗봇과 상담톡, 전화, 메일 등 다양하게 운영해 사용자 편의성을 높였다.

사용자들의 정보와 자산을 지키기 위한 시스템도 철저하게 갖추고 있다. 카카오페이는 개인 정보 보호와 관련된 주요 인증을 모두 획득했으며, 카카오페이에서 제공하는 다양한 금융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관리하고 있다. 한 예로, ‘카카오페이 투자’ 서비스로 8개월간 판매된 투자 상품은 현재까지 모두 100% 상환율을 달성 중이다.

카카오페이 관계자는 “국내 경제활동인구를 넘어서는 3000만 국민이 선택한 생활 금융 플랫폼이 되었다는 사실에 많은 감사와 책임감을 느낀다”며 “우리나라 테크핀을 주도해온 대표 플랫폼으로서 지속적인 도전과 혁신, 파트너사와의 협력을 통해 사용자들이 마음 놓고 금융 생활 할 수 있는 생태계를 확장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서울=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