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퇴근길 한 컷]동장군이 파괴한 수도계량기들

홍진환 기자 입력 2021-01-11 16:58수정 2021-01-11 19:28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북극발 한파가 연일 몰아치면서, 곳곳에서 수도계량기가 동파되는 사고가 빈번하다. 11일 서울 성북구 북부수도사업소에서 직원들이 수거한 계량기들을 정리하고 있다. 계량기가 동파되면,수도꼭지를 잠그고,지자체 콜센터(지역번호+120)로 신고해 도움을 받을 수 있다.

홍진환 기자 jean@donga.com
주요기사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