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글로비스, 유럽 해운사와 친환경 운송사업

변종국 기자 입력 2020-09-04 03:00수정 2020-09-04 03:0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노르웨이 ‘빌헬름센’과 업무협약
LNG 해상운송-수소 물류 구축
현대글로비스가 유럽 대표 해운사와 손잡고 친환경 해운사업 강화에 나선다. 3일 현대글로비스는 노르웨이에 본사를 둔 해운그룹 ‘빌.빌헬름센(Wilh.Wilhelmsen)과 가스 운반선 및 해운환경 변화 공동대응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빌헬름센은 선박 관리와 선상용품 공급, 선박 수리, 안전 관리 등의 사업을 하는 글로벌 기업이다. 이번 업무협약은 친환경 에너지 전환시대에 맞춰 발 빠른 대응을 하기 위해 이뤄졌다. 글로비스와 빌헬름센은 가스 해상운송시장 공동 진출과 수소 관련 미래 해운시장 공동 대응 등을 함께할 계획이다.

액화천연가스(LNG) 해상운송 사업을 공동으로 추진하고 수소경제 시대에 대비해 해운시장에서도 수소 생태계가 조성될 수 있도록 협력하기로 했다.

변종국 기자 bjk@donga.com기자페이지 바로가기>
주요기사

#현대글로비스#친환경#운송사업#노르웨이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