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변! 국가대표 구무녕 김민기가 졌다

동아닷컴 입력 2010-07-28 07:00수정 2010-07-28 08:37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27일 전남 화순군 하니움문화스포츠센터에서 열린 이용대 올림픽 제패기념 2010 화순빅터 전국초중고 학교대항 배드민턴선수권대회 남자 고등부 단식 준결승에서 이홍제(광명북고)가 강력한 고교최강 구무녕(화순실업고)을 상대로 1,2세트 모두 22-20으로 잡고 결승에 진출하며 주먹을 지고 있다. 화순ㅣ박화용 기자 inphoto@donga.com
이홍제, 단식 4강서 구무녕 잡아

안병국도 김민기 꺾고 결승진출

유지혜 박혜진 여고단식 우승다툼광명북고 이홍제가 대회 3관왕을 노렸던 고교생 국가대표 구무녕(화순실고)을 남자고등부 단식 준결승에서 꺾는 파란을 일으켰다.

27일 전남 화순군 하니움문화스포츠센터에서 열린 ‘이용대 올림픽 제패기념 2010 화순-빅터 전국초중고 학교대항 배드민턴선수권대회’ 남자고등부 준결승에서 이홍제는 1세트와 2세트 모두 22-20으로 끝난 치열한 접전 끝에 세트스코어 2-0으로 구무녕을 제치고 결승에 진출했다. 안병국(충주공업고) 역시 현 국가대표인 김민기(광명북고)를 세트스코어 2-1로 이겨 28일 이홍제와 우승을 다투게 됐다.

관련기사
단체전에 이어 단식과 복식 3관왕을 노렸던 구무녕은 최승일과 짝을 이룬 복식마저 당진정보고 한기성-안세성에 1-2로 패해 대회를 마쳤다. 진광고 이재우-이상준은 밀양고 하영웅-류영남을 2-1로 이기고 복식 결승에 올랐다.

여자고등부 단식 준결승에서는 성지여고 유지혜가 우승후보 이누리(유봉여고)를 2-1로 물리쳤다. 박혜진(치악고)도 박민경(포천고)에 2-1 승리를 거두고 결승에 올랐다.

여자고등부 복식에서는 황진희와 조를 이룬 유지혜가 단식에 이어 복식에서 만난 이누리-박수현에 2-1로 이겨 결승진출에 성공했다. 김소영-김혜진(대구제일여상)은 김보람-이명하(광주체고)를 2-0으로 이기고 결승에 합류했다.

화순 | 이경호 기자 rush@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