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구]女축구 이진화 일본 무대 진출

입력 2005-11-23 03:05수정 2009-10-08 17:24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여자축구의 기대주 이진화(19·영진전문대)가 국내 여자축구선수 사상 처음으로 해외로 진출한다. 영진전문대(학장 최달곤)는 22일 이진화가 일본여자축구 1부리그 소속팀 고베 아이낙과 연봉 4000만 원에 1년간 계약했다고 밝혔다. 이진화는 청소년대표와 국가대표를 두루 경험하며 수비수와 수비형 미드필더로 활약한 멀티플레이어.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