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테크]내년 자동차-반도체-디스플레이株 "훨훨"

입력 2003-12-17 16:36수정 2009-10-10 07:01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올해 투자를 마무리하고 내년 주식시장을 준비해야 할 시점이 찾아왔다.

국내외 증권사들은 세계적인 경기회복 추세에 힘입어 내년 중 종합주가지수가 950∼1000 선에 이를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증권사들은 특히 수출이 내년에도 호조를 보이면서 소비심리도 서서히 살아나 개인과 국내 기관의 자금이 증시로 유입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이에 따라 경기회복기에 상승탄력이 강한 전기전자 화학 운수창고를 비롯한 실적호전 예상주에 관심을 가져야 한다고 조언했다.

반면 교보 모건스탠리 등 일부 국내외 증권사는 미국 중국 경기의 성장세 둔화와 국내 수출 및 내수경기 악화로 인해 증시가 조정을 보일 것이라는 대조적인 의견을 내놓기도 했다.

내년 증시를 이끌 유망 테마는 무엇인지 점검해본다.

▽내년도 유망 테마와 종목=증권사들은 내수우량주, 고배당주, 실적호전 예상주, 인수합병 관련주, 업종대표주 등을 유망 테마로 꼽고 있다.

LG투자증권은 소비심리가 되살아나면 신세계 제일기획 등 내수 우량주의 상승 탄력이 클 것이라고 밝혔다.

LG투자증권은 꾸준한 실적 호전으로 자사주 매입이 기대되는 삼성전자와 포스코, 높은 배당수익률이 예상되는 LG석유화학 등도 눈여겨볼 만하다고 덧붙였다.

현대증권은 △중국 수출 및 사회간접자본 확충 관련주(자동차 및 자동차부품, 포스코, 현대중공업, 대우종합기계) △초박막액정표시장치(TFT-LCD) 및 휴대전화 관련주(삼성전자 LG전자) △설비투자 관련주(LG산전) △실적호전 예상업종(운수 석유화학, 통신서비스, 제약) 등을 관심종목으로 선정했다.

대신증권은 경기회복 초기에 상승 탄력이 높은 전기전자와 운수창고 및 장비, 화학업종의 수익률이 상대적으로 높을 것으로 예상했다.

우리증권은 카드부문의 부실이 해결될 경우 은행을 비롯한 금융주의 상승탄력이 클 것이라는 분석을 내놓았다.

SK증권은 실적호전 예상주를 유망종목으로 꼽았다.

상장기업 중 계룡건설 금호전기 대림산업 대우건설 대우종합기계 등의 내년 매출과 영업이익이 올해보다 10% 이상 늘어날 것으로 추정했다.

굿모닝신한증권은 △내수 소비주(신세계 현대백화점 제일모직) △광고주(제일기획 LG애드 다음커뮤니케이션) △반도체(삼성전자 아남반도체 신성이엔지) △디스플레이 관련주(삼성SDI LG전자) △정부보유 은행주(국민은행 하나은행 기업은행 우리지주) 등을 내년도 유망 테마로 꼽았다.

▽내년 코스닥시장 이끌 5대 유망 테마=내년 코스닥시장은 올해와 마찬가지로 정보기술(IT) 분야가 가장 유망할 것으로 전망된다.

특히 디스플레이, 휴대전화, 무선인터넷, 엔터테인먼트·게임·인터넷, 비(非)IT 실적호전주 등이 시장을 주도할 5개 테마주로 꼽히고 있다.

증권 전문가들은 IT 비중이 높은 코스닥시장의 경우 내년에도 IT경기와 높은 상관관계를 보일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IT주가 상승 가능성은 내년 2·4분기(4∼6월)에 가장 높으며 3·4분기(7∼9월)부터는 상승세가 한풀 꺾일 전망이다. 이는 내년 미국 IT산업의 호황 국면이 2·4분기에 최고조에 달한 후 점차 약화될 가능성이 크기 때문이다.

대우증권 신동민 선임연구원은 최근 ‘2004년 코스닥시장 전망’ 보고서를 통해 “내년 국내 주요 IT기업들의 분기별 영업이익이 2·4분기에 사상 최고수준이 될 것”이라며 “IT 강세는 수출 호조로 이어지면서 기업의 설비투자를 유발할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신규종목의 강세도 내년 코스닥시장의 흐름을 주도할 주요 특징으로 꼽히고 있다. 내년 1, 2월 ‘새내기주’의 출현이 코스닥시장의 주요 테마로 등장할 전망.

특히 내년 초 MP3 분야의 레인콤, 디지털도어록 분야의 아이레보 등 업종 대표격인 업체의 신규등록이 많이 몰려 있는 점도 투자 매력을 높이는 요인으로 꼽힌다.

대우증권 신동민 연구원은 “내년 실적이 좋은 신규등록주들이 대거 등장하고 실적 미달의 기업들이 퇴출하게 되면 코스닥시장의 건전화에 속도가 붙게 될 것”이라고 내다봤다.

2004년 증시 유망 테마와 종목
테마내용유망 종목
자동차내수소비 회복의 최대 수혜업종. 신차효과와 수출호조에 따른 실적 모멘텀 지속현대차, 현대모비스, 평화산업
주5일근무제2004년부터 본격 실시됨에 따라 영화 게임 여행 등 엔터테인먼트 업종 수혜CJ엔터테인먼트, 플레너스, 엔씨소프트, 하나투어
국제 비철금속가격 강세세계경기 회복, 중국 수요증가 등으로 국제 비철금속가격 강세 지속대양금속, 고려아연, LG전선, 풍산
내수 소비주2004년 내수 회복은 소매업체 판매증가로 이어질 전망신세계, 현대백화점, 제일모직
광고주경기회복 및 각 산업의 경쟁 심화에 따른 마케팅비용 증가로 광고비 지출 증가제일기획, LG애드, 다음커뮤니케이션
휴대전화 부품주컬러폰, 카메라폰 등 고기능 휴대전화에 대한 수요 확대로 관련 부품업체 수혜 예상유일전자, 파워로직스, 서울반도체, 에이스테크놀로지
반도체정보기술(IT) 경기 본격 회복 전망삼성전자, 아남반도체, 신성이엔지
디스플레이디지털방송 확대와 아테네올림픽 특수로 인한 디지털TV 수혜삼성전자, 삼성SDI, LG전자
무선인터넷IMT-2000 서비스, 무선망 개방 등으로 무선인터넷 시장규모 확대SK텔레콤, 다음커뮤니케이션, NHN, 유엔젤, 지어소프트, 한통데이타
정부보유 은행주 매각공적자금 회수 목적 등 정부보유 은행주 매각으로 지배구조 및 수급 개선국민은행, 하나은행, 기업은행, 우리지주

자료:굿모닝신한증권

신치영기자 higgledy@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