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포토]“못 넣겠지?”

입력 2003-06-03 15:55수정 2009-10-10 17:15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3일(한국시간) 애너하임에서 열린 북미아이스하키(NHL) 결승 뉴저지 데블스-애너하임 마이티덕스 4차전 경기에서 뉴저지의 수문장 마틴 브로더가 온몸을 던져 골문을 수비하고 있다. 이날 경기는 연장접전끝에 애너하임 마이티덕스가 1-0으로 승리, 시리즈전적 2승2패를 만들었다.「AP」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