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권]고객예탁금 6일째 감소…8350억줄어 8조1000억대로

입력 2001-03-05 17:05수정 2009-09-21 03:57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고객예탁금이 엿새째 감소, 8조1000억대로 뒷걸음질 쳤다.

증권업협회는 3일 기준으로 고객예탁금은 전날보다 287억원 줄어든 8조1244억원을 기록했다고 5일 밝혔다. 이는 2일 74억원 감소하는 등 엿새동안 무려 8350억원 줄어들면서 지난 1월9일 수준인 8조1930억원으로 밀린 것이다. 반면 1월2일 기록한 6조4907억원보다는 1조6337억원이 늘어난 수치.

시장 관계자들은 미국시장등 해외변수들의 불안정과 추가 모멘텀 부족으로 지난주 후반에 8조1000억원대로 급감하는 등 전반적으로 주식관련 상품으로 급격한 자금유입 가능성도 낮은 게 사실이라고 밝혔다.

LG투자증권 박준범 책임연구원은 “고객예탁금의 경우 개인의 심리적 성격과 함께 지수흐름에 후행하는 경향이 강하다”며 “증시로의 유동성 보강이 물건너간 상황이라 앞으로 더 빠질 수 있을 것”이라고 설명.

김진호<동아닷컴 기자>jinho@donga.com

◆증시주변 자금동향

비고3월3일전일대비3월2일
고객예탁금8조1244억-287억8조1531억
선물예수금1조1910억-18억1조1929억
환매잔고(RP)2조9788억-84억2조9872억
위탁자미수금5273억-66억5340억
신용 융자금15억-100만원15억
(자료:증권업협회)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