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프로야구]박찬호 한마디

입력 2001-01-19 18:28수정 2009-09-21 10:17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오늘(19일) 아침 에이전트인 스콧 보라스로부터 전화를 받고 결정했다. 여러 생각이 많았다. 그러나 빨리 끝내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했다. 나름대로 다저스 구단으로부터 인정을 받았다는 데 만족한다. 밥 데일리 회장에게 고맙다는 말을 전하고 싶다. 내년 시즌 자유계약선수가 되면 다른 팀에서 뛸 생각도 해봤는데 역시 다저스가 우선이다.부모님께는 계약결정 직후 전화를 드렸다. 축하와 함께 ‘좋은 일 많이 하라’고 하셨다. 점점 더 이웃을 도울 수 있는 힘이 생긴다는 게 기쁘고 자랑스럽다.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