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MS, 레고와 손잡고 X박스용 게임 개발

입력 2001-01-11 10:55수정 2009-09-21 11:24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세계 최대 소프트웨어 메이커인 마이크로소프트와 대표적인 장난감 업체인 레고가 손을 잡았다.

로이터는 마이크로 소프트와 레고가 전략적 제휴를 맺고 마이크로소프트의 MSN 네트워크와 올 가을 발표될 게임기 X박스용 레고 게임을 공동 개발키로 했다고 9일 보도했다.

이번 제휴로 MSN네트워크에서 레고 네트워크 게임을 즐길 수 있게 됐다. 양 사간의 제휴 조건은 구체적으로 알려지지 않았지만 상호 출자 및 기술 제휴가 포함됐을 가능성이 적지 않다고 로이터가 마이크로소프트 관계자의 말을 인용해 보도했다

전문가들은 마이크로소프트는 레고와의 제휴를 통해 닷넷 전략의 구체적인 거점을 하나 더 확보하게 됐고 레고는 컴퓨터와 인터넷 분야의 진출을 도모할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하게 됐다고 분석하고 있다.

이국명<동아닷컴 기자>lkmhan@donga.com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