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틈으로 보는세상]뮤직비디오 주연된 金대통령

입력 1998-07-08 19:36수정 2009-09-25 08:06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김대중(金大中)대통령의 부인 이희호(李姬鎬)여사는 6일 한 저녁모임에서 김대통령의 해외홍보용 뮤직비디오 촬영 얘기를 한참 했다. 촬영장인 청와대 경내 녹지원과 상춘재에서 모기 때문에 고생한 얘기였지만 CF모델과 뮤직비디오 배우가 된 남편의 모습이 무척 인상적인 듯했다.

3일 해외관광객 유치를 위한 홍보CF제작 촬영에 참여했던 김대통령은 6일 영화배우 탤런트 가수 스포츠스타 문화계인사 등 1백여명과 함께 ‘Welcome to Korea’란 제목의 60초짜리 뮤직비디오를 찍기 위해 2시간30여분동안 비지땀을 흘렸다.

김대통령은 출연진 전원과 청사초롱을 들고 ‘Welcome to Korea, Welcome to Korea, Korea with love’란 노래를 영어로 합창했다. 특별한 NG는 내지 않았지만 좋은 장면을 찍기 위해 몇차례식 연기를 반복해야 했다.

그래도 김대통령은 촬영도중 일부 출연진이 무더위속에서 힘들어 하자 “여러분들은 매일 주역만 하다가 조역을 해보니 힘이 더 들죠”라고 조크를 던지기도 했다. 그리고 촬영이 끝난 뒤 “추석을 전후해 청와대에서 한번 다시 만나자”고 약속했다.

〈임채청기자〉cclim@donga.com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