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뷰/김진선 강원지사]『복지행정 적극 펼치겠다』

입력 1998-07-02 11:51수정 2009-09-25 08:36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김진선 강원도지사는 “모든 도민이 발전과 성장의 혜택을 골고루 누릴 수 있도록 복지행정을 적극 펼치겠다”고 취임포부를 밝혔다.

김지사는 이를 위해 “도내 전 지역을 권역별로 특성화하고 지역의 개성과 매력이 극대화 될 수 있는 적합한 산업을 지원·육성하여 지역간의 균형발전을 도모하겠다”고 말했다.

특히 교통체계의 고속화 첨단화 입체화를 통해 도내 전 지역을 1일 생활권으로 만들어 마음의 거리감을 좁히고, ‘강원인의 얼’ 선양운동 등 문화예술 활동을 촉진하여 도민의 자부심과 일체감을 고양 하겠다고 했다.

관광 교육 실버 하이테크산업 등 고부가가치의 신사업도 중점적으로 개발하되 유통구조 개선과 수출촉진 등을 통하여 1차 산업에 종사하는 많은 도민의 이익을 보호하는 정책도 병행해 펼치겠다고 했다.

김지사는 ‘강원도는 미래가 보장된 희망의 땅’이라며 도정구호도 이에 걸맞게 ‘변화의 새바람, 강원도 세상’이라고 정해 다가오는 21세기에 대비하겠다고 했다.

김지사는 ‘말보다 실천(無言實行)’을 중시하고 행동하는 도지사가 되겠다며 도민들의 적극적인 성원과 협조를 당부했다.

〈춘천〓최창순기자〉cschoi@donga.com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