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가워요]「돌아온 킹콩」유잉, 뉴욕 부활 선봉장

입력 1998-05-07 20:05수정 2009-09-25 14:06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패트릭 유잉(36·뉴욕닉스)〓“킹콩이 코트로 돌아온다.” 2m13, 1백8㎏의 거구이며 미국프로농구(NBA) 최고의 센터로 꼽히는 그가 팔목 부상에서 완쾌해 8일 인디애나 페이서스와의 97∼98NBA 플레이오프 2라운드에 출전할 전망. 자메이카출신으로 조지타운대 재학시절 세차례나 팀을 NCAA 결승으로 끌어올린 그는 85년 1순위로 뉴욕닉스에 입단했었다.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