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경남]해운대등 4개지역 시내버스 수입 『짭짤』

입력 1997-09-05 08:30수정 2009-09-26 11:33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부산시가 시내버스요금의 투명성을 확보하기 위해 올들어 세번째로 8월에 실사를 벌인 결과 하루평균 운송수입금은 대당 26만6천6백20원인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지난 2월 1차때보다 1만4천9백40원, 5월 2차때보다 2만8천7백10원 적게 나타난 것으로 학생들의 이용이 줄어드는 방학기간에 운송수입금이 줄었기 때문이다. 업체별 평균 수입금은 전체평균 운송수입금보다 높은 업체가 21개사, 낮은 업체가 21개사로 나타났으며 지역별로는△해수욕장 유원지 주변의 해운대지역△부산진구 초읍동△김해△북구지역 운행업체들이 높은 반면 부산진구 개금 가야동지역 운행업체들은 상대적으로 낮게 나타났다. 1,2차 실사와 비교하면 도시형버스의 경우 평균 수입금은 1, 2차때보다 2만8백원 4만4백70원이 각각 낮게 나타난 반면 냉방시설이 설치된 좌석버스는 오히려 2천30원과 5천3백원정도 높게 나타났다. 〈부산〓조용휘기자〉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