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자본개방 앞당겨 자금난 해소』…金대통령 지시

입력 1997-03-31 19:48수정 2009-09-27 01:02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金泳三(김영삼)대통령은 31일 과천 정부종합청사 대회의실에서 열린 경제장관회의 지시를 통해 『대기업들의 원활한 해외시장 자금조달을 위해 자본시장 개방일정을 앞당기고 중소기업을 측면 지원하는 등 기업자금난 해소 조치를 취하라』고 말했다. 김대통령은 『경제구조 개선과 경쟁력강화를 위해 각종 경제 및 행정규제를 과감히 철폐하라』고 말하고 『한보와 삼미의 부도사태로 견실한 기업이 쓰러지는 일이 없도록 필요한 대책을 강구하고 중소기업들의 구조조정을 적극 지원해 자생력을 갖추도록 하라』고 지시했다. 김대통령은 이어 『시장기능의 활성화를 위해 경쟁을 제한하는 새로운 규제도입을 금지하고 기존의 경쟁제한적인 규제도 빠른 시일내에 대폭 정비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이동관기자〉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