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구/대통령배]상무, 최용수 활약 첫경기 승리

입력 1997-03-16 21:20수정 2009-09-27 02:23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강력한 우승후보 상무가 제45회 대통령배전국축구대회에서 서전을 승리로 장식했다. 상무는 16일 효창운동장에서 개막된 대회 첫날 11조 예선리그에서 국가대표 최용수와 조진호의 활약으로 관동대를 2-0으로 완파했다. 상무는 전반 29분께 김기남이 하프라인 왼쪽에서 길게 센터링한 것을 페널티아크 정면에 있던 최용수가 받아 오른발로 슛, 첫 골을 뽑은뒤 후반 42분께 조진호가 추가골을 작렬했다. 또 아주대는 10조예선에서 대우정밀대를 2-0으로 꺾었고 9조의 고려대도 홍익대를 2-0으로 잠재웠다.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