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볼링/국가대표선발전]이재권-문경애 준결승서 組선두

입력 1996-11-27 20:09업데이트 2009-09-27 11:58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張桓壽기자」 이재권(수원고)과 문경애(구정고)가 볼링국가대표선수선발 준결승에서 조선두로 나섰다. 이재권은 27일 조비볼링장에서 열린 남자부 A조경기에서 9게임합계 1천9백38점을 기록, 이날까지 18게임 합계 3천8백42점으로 단독선두로 올라섰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많이 본 뉴스
최신기사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