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뉴시스|스포츠

“손흥민, 코로나19 확진”…토트넘 집단감염 초비상

입력 2021-12-08 10:50업데이트 2021-12-08 10:54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손흥민(29·토트넘)이 코로나19에 감염됐다는 현지 보도가 나왔지만 손흥민의 공식 입장이 없는 상태에서 팬들의 걱정이 늘고 있다.

영국 매체 풋볼 인사이더는 7일(한국시간) “손흥민이 토트넘의 코로나19 확진자 중 한 명”이라고 보도했다.

풋볼인사이더에 따르면 손흥민과 함께 루카스 모우라, 벤 데이비스, 에메르송 로얄, 브라이언 힐, 크리스티안 로메로가 선수 확진자로 알려졌다.

앞서 풋볼런던 등 현지 매체들도 “토트넘에서 여러 선수와 코치가 코로나19 양성 반응을 보였다”고 전했다.

손흥민의 공식 입장이 없는 상태에서 팬들은 손흥민의 SNS를 통해 안부를 물었다.

팬들은 “손흥민 선수 괜찮나” “빠른 쾌유를 빈다” “코로나 확진 아니죠?” “제발 아니라고 해줘” “진짜 양성이야? 오피셜 급구” “엎어진 김에 쉬어가자. 증상은 경미하되 후유증 없이 회복하길 바란다” 등의 메시지를 전달했다.

한편 손흥민은 지난 10월에도 코로나19에 감염됐다는 현지 보도가 나왔으나, 구단의 검사 결과가 잘못 나온 것으로 밝혀졌다.

확진 보도가 사실이라면 손흥민은 영국 방역 지침에 따라 10일 동안 자가 격리된다. 이에따라 추후 3경기에 뛰지 못할 전망이다.

[서울=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스포츠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