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장공유
읽기모드공유하기
뉴스1|스포츠

두산 2명·NC 1명, 코로나19 추가 확진자 발생…잠실 고척 경기 취소

입력 2021-07-10 14:11업데이트 2021-07-10 14:11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1일 대전 중구 한화생명 이글스파크에서 열린 프로야구 ‘2021 신한은행 SOL KBO리그’ 두산 베어스와 한화 이글스 경기에서 승리한 두산 선수들이 자축하고 있다. 2021.7.1/뉴스1 © News1
프로야구 KBO리그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추가 확진자가 발생했다.

KBO는 “10일 두산 선수단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2명 발생했고, NC 선수단 내 재검 선수 1명이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발표했다.

지난 9일 NC 선수단 내 2명의 확진자 발생으로 NC와 경기를 치른 두산 선수단 전원이 PCR 검사를 실시했고, 그 결과 2명의 확진자가 발생해 KBO 코로나19 대응 통합 매뉴얼에 따라 두산 선수단 전원은 방역 당국의 역학 조사가 끝날 때까지 격리된다.

NC 선수단 내에서도 9일 재검사를 받은 1명이 10일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에 따라 역학 조사가 진행되고 있는 잠실 LG-두산, 고척 NC-키움 10일 경기는 취소되며, 추후 편성된다.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스포츠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