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드컵 리포트]덴마크 라우드루프, 대표팀 은퇴선언

입력 1998-07-07 19:29수정 2009-09-25 08:13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덴마크의 축구영웅 브리안 라우드루프(29)가 형 미카엘에 이어 국가대표 유니폼을 벗기로 했다.

브리안은 7일 “정상에 있을 때 은퇴하고 싶다. 지금까지 나의 축구인생에 만족하며 더 이상 이룩할 목표가 없다. 그러나 프로팀 활동은 계속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코펜하겐AP연합〉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