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뉴스1|사회

강릉서 60대男 식당·호프집 옮겨다니며 칼부림…1명 사망·1명 중상

입력 2022-06-30 19:46업데이트 2022-06-30 19:46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강원 강릉지역에서 60대 남성이 장소를 옮겨다니며 칼부림을 벌여 1명이 숨지고 1명이 크게 다치는 사건이 발생했다.

강릉경찰서에 따르면 30일 오후 5시 5분쯤 강릉 노암동의 한 식당에서 60대 A씨가 50대 여주인 B씨를 흉기를 찔렀다. B씨는 신고를 받고 출동한 119 구급대에 의해 병원으로 이송됐지만 끝내 숨졌다.

A씨는 범행 직후 옥천동으로 이동해 한 호프집에 들어가서도 C씨(50대·여)에게 흉기를 휘둘렀다. 이 사고로 C씨가 크게 다쳐 병원으로 이송됐다.

A씨는 범행 직후 경찰에 자수, 체포됐다. 경찰은 A씨를 상대로 구체적인 범행동기 등을 조사하고 있다.

(강릉=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사회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