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뉴스1|사회

오세훈 시장, 설 연휴 첫날 ‘민생·안전·방역 현장’ 방문

입력 2022-01-29 07:39업데이트 2022-01-29 07:40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오세훈 서울시장이 2021년 11월 8일 서울 서대문구 인왕시장에서 상인들과 인사를 나누고 있다. 2021.11.8/뉴스1 © News1
오세훈 서울시장은 이 명절을 맞아 전통시장, 파출소, 소방서, 병원 등 시민 일상과 직결된 현장을 찾아 안전상황을 살펴본다.

오 시장은 설 연휴 첫날인 29일 오후 2시부터 금천구 소재 비단길 현대시장, 금천파출소, 금천소방서, 그리고 구로구 미소들병원을 연이어 방문한다.

오 시장은 비단길 현대시장에선 설 방역·안전 상황을 점검한다. 제수용품을 사러 나온 시민들과 새해 인사를 나누고, 코로나19 장기화로 시름이 깊은 상인들과도 만나 애로사항을 청취한다.

이어 오 시장은 인근 금천파출소를 찾아 연휴 기간 시민 안전을 위해 만전을 기해줄 것을 당부한다.

오 시장은 또 25개 자치구 가운데 유일하게 소방서가 없었던 금천구에 지난 27일 개소한 금천소방서에선 연휴 응급환자 이송체계를 점검하고, 관련 업무를 담당하는 119소방대원들을 격려한다.

오 시장은 미소들병원에선 코로나19 대응에 노고가 큰 의료진에 감사인사를 전한다. 미소들병원은 재택치료자에게 대면진료를 제공하는 ‘코로나19 외래진료센터’로 지정·운영 중이다.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사회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