춘천 의암댐서 선박 3척 전복…1명 사망·5명 실종· 2명 구조

동아닷컴 조혜선 기자 입력 2020-08-06 15:00수정 2020-08-06 15:17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출처= 뉴시스
강원도 춘천 의암호에서 선박 3척이 전복됐다. 이 사고로 1명이 심정지 상태로 발견되고 5명이 실종 상태다.

6일 오전 11시 30분쯤 강원 춘천시 서면 의암호에서 인공 수초섬 결박 작업 중 경찰정과 행정선, 환경청소선 등 선박 3척이 전복하는 사고가 일어났다.

사고 당시 선박 3척에는 경찰관을 포함한 8명이 탑승했다. 이들은 의암호 수질정화를 위해 설치한 대형 수초섬이 댐 방류로 인해 하류로 떠내려가자 이를 결박하는 작업을 하던 중 사고를 당했다.

사고 선박들은 폭 13m의 의암댐 6번 수문을 통해 하류로 휩쓸렸다.

주요기사
사고 현장 인근에서 1명, 경춘대교에서 추가로 1명이 발견돼 총 2명을 구조했다. 이날 오후 1시 4분쯤 사고 현장에서 16㎞가량 떨어진 남이섬 선착장에서는 기간제 근로자 1명이 심정지 상태로 발견됐다.

경찰과 소방 등 관계부처는 의암댐 하류에서 나머지 실종자 5명에 대한 수색 작업을 진행 중이다.

조혜선 동아닷컴 기자 hs87cho@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