野 판검사출신 의원들 『검찰사태 金대통령 책임』

입력 1999-02-03 19:05수정 2009-09-24 12:17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한나라당의 판검사출신 의원들은 3일 오전 검찰사태와 관련해 긴급모임을 갖고 김대중(金大中)대통령 책임론을 제기하며 박상천(朴相千)법무부장관과 김태정(金泰政)검찰총장의 퇴진을 촉구했다.

이들은 모임에서 “김대통령이 지난해 전국검사장회의에서 ‘총풍’‘세풍’사건에 대한 구체적 수사방향까지 지시하는 등 검찰의 정치적 중립을 훼손해왔다”며 “현 사태를 초래한 근본적 원인은 김대통령에게 있다”고 의견을 모았다.

〈김정훈기자〉jnghn@donga.com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