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장공유
읽기모드공유하기
뉴시스|정치

빌 게이츠, 16일 국회 방문…국제공조·리더십 주제 강연

입력 2022-08-09 15:57업데이트 2022-08-09 15:57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마이크로소프트(MS)의 창업자이자 현재 빌 앤 멜린다 게이츠 재단의 공동이사장 빌 게이츠가 오는 16일 국회를 방문한다.

9일 국회 측에 따르면 빌 게이츠는 16일 오전 10시 국회를 방문해 김진표 국회의장과 면담한다. 이어 오전 10시40분부터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전체회의장에서 ‘코로나19 및 미래감염병 대응·대비를 위한 국제공조 중요성과 대한민국의 리더십’을 주제로 연설할 예정이다.

환담에는 김진표 국회의장을 비롯해 박홍근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 권성동 국민의힘 원내대표, 이광재 국회 사무총장, 박경미 의장 비서실장 등이 참석한다.

빌 게이츠 측에서는 그를 포함해 조 세렐 재단 유럽·중동·동아시아 대외협력 총괄이사, 제임스 카르티(James Carty) 재단 중동·동아시아 대외협력 임시 부총괄, 미호코 카시와쿠라(Mihoko Kashiwakura) 재단 동아시아 대외협력 총괄 등이 자리한다.

빌 게이츠가 국회를 찾는 것은 2013년 이후 9년 만이다. 당시 국회 의원회관에서 ‘스마트 기부(Smart Aid): 더 좋은 세상과 더 강한 한국을 위한 혁신’이라는 주제로 강연한 바 있다.

이번 국회 방문은 김 의장의 초청으로 이뤄졌다. 지난 6월28일 김 의장이 트레버 문델 빌&멜린다게이츠재단 글로벌헬스 부문 회장과 면담할 때 빌 게이츠의 방문을 요청했고 빌 게이츠가 이에 응하면서 성사됐다.

빌 게이츠는 우리 국회와 국제보건의료 분야에서의 협력 강화를 위해 오는 15일부터 17일까지 방한한다.

[서울=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정치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