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뉴시스|정치

한일 북핵 수석대표, 첫 통화…北 코로나 확산 평가 공유

입력 2022-05-17 14:00업데이트 2022-05-17 14:00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한일 북핵 수석대표가 17일 상견례를 겸한 첫 유선 협의를 가졌다.

외교부에 따르면 김건 한반도 평화교섭본부장은 이날 후나코시 다케히로(船越健裕) 일본 외무성 아시아·대양주국장과 전화 통화를 갖고 최근 북한 상황에 대한 평가를 공유했다.

두 국장은 최근 북한의 연이은 미사일 도발 및 북한 내 코로나 확산 등 북한 상황에 대한 평가를 공유하고 대응방안을 협의했다고 외교부는 전했다.

두 국장은 앞으로 북한·북핵 문제 관련 긴밀한 소통과 협력을 지속해나가기로 했다.

지난 13일 임명된 김 본부장은 전날에는 미국 측 북핵수석대표인 성김 미국 대북특별대표와 상견례를 겸한 첫 유선 협의를 했다.

[서울=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정치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