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뉴스1|정치

송영길, 尹 겨냥 “무속에 의존하는 국가결정권자 대단히 위험”

입력 2022-01-18 10:02업데이트 2022-01-18 10:02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송영길 더불어민주당 상임선대위원장이 14일 서울 여의도 당사에서 열린 선대위 본부장단 회의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2022.1.14/뉴스1 © News1
송영길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18일 ‘무속인 고문 활동 논란’이 불거진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를 겨냥해 “국가 주요 의사결정을 무당이나 무속에 의존하는 국가결정권자가 있으면 대단히 위험하고 불안한 일이 아닐 수 없다”고 말했다.

송 대표는 이날 오전 서울 여의도 중앙당사에서 열린 국가인재 영입식에서 “지금은 위기의 시대”라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아직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재난 극복이 안 되고 기후위기, 북핵 위기도 여전하며 미중 갈등도 존재하는 상황에서, 성남시 부채 부도 위기와 경기도의 난제들을 실적으로 풀어서 능력으로 입증한 후보의 리더십이 절실히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전날(17일) 건진법사로 불리는 무속인 전모씨가 국민의힘의 선거대책본부의 고문으로 활동했다는 보도가 나오면서 무속 논란이 불거졌다.

한편 국민의힘 선거대책본부는 이날 이른바 ‘무속인 개입 논란’이 불거진 선대본 하부조직인 네트워크본부를 전격 해산했다.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정치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