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동아닷컴|정치

[D-100] 윤석열 46.3% 이재명 36.9…20대, 21%p 차

입력 2021-11-29 11:25업데이트 2021-11-29 11:48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제20대 대통령 선거를 100일 앞둔 29일 가상 4자 대결에서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 후보가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 후보를 오차범위 밖에서 앞선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나왔다.

리얼미터가 오마이뉴스 의뢰를 받아 22~26일 전국 성인남녀 3023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여론조사 결과에 따르면 차기 대선 후보 지지도에서 윤 후보는 46.3%, 이 후보는 36.9%, 국민의당 안철수 대선 후보는 3.7%, 정의당 심상정 대선 후보는 3.3%를 각각 기록했다. 기타 후보는 2.0%, 없음·잘 모름은 7.8%였다.

윤 후보와 이 후보의 지지율 격차는 오차범위(95% 신뢰수준 ±1.8%p) 밖인 9.4%p인 것으로 나타났다.

연령·지역별로 보면 윤 후보는 40대·50대, 광주·전라·제주를 제외한 모든 계층에서 이 후보를 앞선 것으로 조사됐다.

먼저 캐스팅보트로 꼽히는 18~29세의 지지율을 보면 윤 후보는 44.1%로, 이 후보(23.1%)를 21%p 앞섰다. 30대에서는 윤 후보(36.7%)와 이 후보(36.3%)가 접전했다.

이 밖에 윤 후보는 대구·경북(윤 63.3% vs. 이 21.8%), 부산·울산·경남(49.1% vs. 21.8%), 서울(48.8% vs. 31.6%), 여성(48.4% vs. 33.1%), 70세 이상(65.5% vs. 25.1%), 60대(58.5% vs. 31.8%), 국민의힘 지지층(87.7% vs. 3.1%) 등에서 이 후보보다 많은 지지를 얻었다.

이 후보는 광주·전라(이 60.4% vs. 윤 21.4%), 40대(53.8% vs. 34.8%), 더불어민주당 지지층(86.6% vs. 4.5%) 높은 지지를 받은 것으로 나타났다.
정당 지지율을 보면 국민의힘은 3주 연속 하락해 39.3%(-1.9%p)를 기록했다. 반면, 민주당은 상승세를 이어가며 이번 조사에서 33.2%(+2.9%p)를 기록했다. 양당 간 격차는 6.1%p로, 오차범위 밖의 흐름을 유지했다.

3위는 국민의당(7.9%), 4위는 열린민주당(4.6%), 5위는 정의당(3.3%)이었다. ‘기타 정당’은 1.6%, ‘무당층’은 8.7%였다.

문재인 대통령의 국정 수행에 대한 평가는 ‘긍정’이 39.5%(매우 잘함 22.1%, 잘하는 편 17.4%), ‘부정’이 56.9%(잘못하는 편 16.2%, 매우 잘못함 40.8%)인 것으로 나타났다. ‘무응답’, ‘잘 모름’은 3.6%로 조사됐다.

한편, 이번 조사의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 ±1.8% 포인트다. 자세한 내용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정봉오 동아닷컴 기자 bong087@donga.com
오늘의 추천영상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정치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