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ECD비준안 26일 의결…여야총무 합의

입력 1996-11-20 09:06수정 2009-09-27 12:32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국회는 오는 26일 경제협력개발기구(OECD)가입 비준동의안을 의결한다. 신한국당의 徐淸源, 국민회의 朴相千, 자민련 李廷武총무와 金重緯제도개선특위위원장은 19일 오후 서울 여의도 맨하탄호텔에서 회동, 여야간 논란이 돼온 OECD가입비준안을 26일 국회본회의에서 처리한다는데 합의했다. 이날 총무회담에서는 또 오는 22일 통일외무위 재정경제위 환경노동위 3개 상임위별로 전문가와 정부관계자가 참여하는 공청회를 개최, OECD가입에 따른 부작용을 검토하고 국회차원의 대비책을 세우기로 했다. 이날 회담에서는 그러나 비준안 의결방식을 무기명 투표로 할 것인지, 아니면 기립 혹은 호명표결할 것인지는 결정하지 않았다. 한편 3당총무들은 국회제도개선특위가 다룰 법률안의 쟁점사항을 오는 30일까지 합의한다는데 의견을 모았다. 〈鄭用寬기자〉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