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신한국 강삼재총장 『대통령 임기중 개헌 불가능』

입력 1996-10-21 11:59업데이트 2009-09-27 15:05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신한국당 姜三載사무총장은 21일 정치권 일각의 改憲논의에 대해 "金泳三대통령의 임기중 改憲은 불가능하고 그럴 의도도 전혀 없다는게 與圈의 공식입장"이라고 일 축했다. 姜총장은 이날 기자간담회에서 "金대통령의 잔여 임기가 1년여 남은 상황에서 지 금까지 추진해온 일들을 마무리해야 할 것이 많으며, 설사 改憲한다 해도 물리적으 로 시간이 부족하다"면서 "적어도 金대통령 임기중 개헌은 어떠한 경우에도 있을 수 없다"고 「改憲不可」입장을 재확인했다. 姜총장은 또 국회재경위원장인 黃秉泰의원이 개헌론을 언급한데 대해 "지금처럼 미묘한 시기에 그런 발언을 하는 것은 바람직스럽지 못하다"면서 "사견이라도 조심 해야 하며 그 발언이 몰고올 파장에 대해 먼저 생각해야 할 것"이라고 언급했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많이 본 뉴스
정치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