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송희라의 맛과 멋]서울 대치동 「솔밭가든」

입력 1999-09-02 18:25업데이트 2009-09-23 19:06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서울 강남구 대치동 우성2차아파트 상가 맞은편에 자리잡은 ‘솔밭가든’(02―554―9977). 넓직한 주차장을 마당 삼은 단층건물은 ‘돼지고기 숯불구이’(1근 1만6000원)메뉴 덕분에 항상 문전성시. 값도 저렴한데다 청정돼지 목심부분을 양념장에 72시간 재어 숙성시켜 육질이 부드럽다.

귤 사과 배 간장 설탕 생강 파 마늘 등 30여가지의 재료를 함께 갈아 만든 양념장이 또다른 맛의 비결.

생고기에 비해 양념고기는 숯불에 쉽게 타는 경향이 있으므로 자주 뒤집어 굽는 정성을 기울여야. 영양부추를 곁들인 양배추 샐러드는 겨자드레싱으로 버무렸다. 야채즙에 겨자 설탕 식초가 들어간 드레싱인데 돼지 숯불구이도 달달하고 드레싱마저도 달콤한 편이어서 야채의 상큼함을 제대로 맛볼 수 없는 게 옥의 티.단맛과 신맛의 적절한 비율을 맞췄으면 하는 아쉬움이 남았다. 무료로 제공되는 뚝배기 된장국으로 식사를 마친 뒤 셀프서비스로 식혜 한잔을 마시면 식사 끝.

▽평가(만점은 ★★★)

△맛 ★★(돼지고기 싫어하는 사람도 맛있게 먹을 수 있을 정도)

△분위기 ★(환풍기 팬소리 등 약간은 시끌시끌)

△가격 ★★(1근으로 성인 2명이 식사 가능하니 1인당 8천원꼴)

△친절 ★☆(아주머니들의 정감있는 서비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많이 본 뉴스
최신기사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