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코XYZ “8월 1일까지 ‘오늘의 초상’ NFT 전시회 개최”

동아닷컴 박해식 기자 입력 2021-07-30 10:56수정 2021-07-30 11:0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블로코XYZ(대표 김경훈)는 7월 29일부터 8월 1일까지 서울 성동구 수도권 전철 수인·분당선 서울숲 역 인근에 위치한 언더스탠드 에비뉴 아트 스탠드에서 ‘오늘의 초상' 전시회를 개최한다고 30일 밝혔다.

업체에 따르면 이번 전시회는 13명의 작가가 참여하며 20점의 NFT 작품을 포함해 다양한 작품을 만나볼 수 있으며, NFT 체험 존을 마련해 관람객이 NFT를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또한 전시회 작품을 대상으로 관람객 투표를 진행, 최우수작을 뽑아 상금을 수여할 계획이다.

관람객은 체험 존에서 NFT 초상 작품을 초상 작가에게 직접 의뢰할 수 있으며, 해당 작품에 대한 거래와 보증 기능도 확인할 수 있다.

블로코XYZ 관계자는 “블록체인을 활용한 NFT라는 새로운 기술의 등장으로 변화를 겪고 있는 우리의 초상을 조망하기 위해 이번 전시회를 개최하게 됐다”면서, “다양한 NFT 작품 감상은 물론 아직 낯선 NFT를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꾸며진 만큼, 관람객들의 많은 관심과 성원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주요기사
동아닷컴 박해식 기자 pistols@donga.com
오늘의 핫이슈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