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헬스캡슐]단국대병원, 고위험 산모·신생아 치료센터 운영

동아일보 입력 2021-02-24 03:00수정 2021-02-24 03:0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보건복지부는 고위험 산모 및 중증질환 신생아 치료를 통합적으로 담당하는 의료시설인 ‘고위험 산모·신생아 통합치료센터’를 지정하고 있으며 단국대병원(병원장 김재일)이 충남권역 사업기관으로 최종 선정됐다.

2012년도부터 신생아집중치료지역센터를 운영하고 있는 단국대병원은 이번 사업선정에 따라 김종수 센터장(산부인과)을 중심으로 ‘산모-태아센터’와 ‘신생아치료센터’로 조직을 구성하고 국비 10억 원과 병원 자비 1억2000만 원을 투자해 올해 하반기 암센터 개원에 맞춰 센터를 개소할 예정이다.
주요기사

#헬스동아#건강#의학#헬스캡슐#단국대병원#고위험 산모·신생아 통합치료센터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