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뉴시스|국제

대만 미사일 연구 책임자, 출장지 호텔서 숨진채 발견

입력 2022-08-06 21:27업데이트 2022-08-06 21:27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대만의 미사일 연구 책임 부원장이 6일 오전 숨진 채로 발견됐다. 사인은 심장발작인 것으로 전해졌다.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 가디언 등에 따르면 대만군 소유의 국가중산과학연구원(NCSIST) 부원장인 어우양(57) 부원장은 이날 남부 핑둥현 헝충의 한 호텔에서 사망한 채로 발견됐다.

그의 호텔 객실에 침입의 흔적은 없었다.

사인은 심장 발작으로 전해졌다. 그는 심장병 병력이 있었으며, 심장 스텐트 시술도 받은 바 있다.

올해 초 미사일 생산 프로젝트 감독 자리에 앉은 그는 헝충에 출장 중이었다.

[서울=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국제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