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뉴스1|국제

‘실적 충격’ 美 지수선물 일제 하락…나스닥 1.48%↓

입력 2022-05-24 08:01업데이트 2022-05-24 08:02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23일(현지시간) 미국 증시가 모두 상승 마감했으나 지수 선물은 일제히 하락하고 있다. 특히 나스닥 선물의 낙폭이 크다.

이는 장 마감후 실적을 발표한 스냅이 실적목표를 달성하지 못할 것이라고 밝혔기 때문으로 보인다. 이에 따라 스냅의 주가는 시간외거래에서 25% 폭락하고 있다.

이날 오후 6시30분 현재 미국의 지수선물은 다우가 0.35%, S&P500은 0.81% 각각 하락하고 있다. 특히 나스닥은 1.48% 급락하고 있다.

이날 스냅이 실적을 경고하자 기술주의 간판인 메타(페북의 모회사)는 물론 알파벳(구글 모회사)도 급락하고 있다.

이에 따라 나스닥 선물의 낙폭이 큰 것으로 풀이된다.

앞서 정규장에서 미국 3대 지수는 일제히 상승 마감했다. 다우가 1.98%, S&P500이 1.86%, 나스닥이 1.59% 각각 상승했다.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국제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