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뉴시스|국제

중국 인민은행, 15일 지준율 0.5%P 인하…222조원 유동성 공급

입력 2021-12-06 18:34업데이트 2021-12-06 18:34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중국 중앙은행인 인민은행이 9일 은행 예금준비율(지준율)을 50bp(0.50%) 내린다고 발표했다.

신랑왕 재경채널 등에 따르면 인민은행은 사이트를 통해 지준율 0.5% 포인트 인하를 오는 15일부터 실시 적용한다고 밝혔다.

은행은 이번 지준율 인하로 장기 유동성 1조2000억위안(약 222조 2760억원)을 공급하는 효과가 있다고 설명했다.

이번 인하로 가중 평균 준비율은 8.4%로 저하한다.

지난번 지준율 인하는 지난 7월에 이뤄졌다. 당시에도 인민은행은 지준율은 0.5%P 인하했다.

인민은행은 “온건한 금융정책에는 변함이 없고, 대규모 양적 완화는 없다”면서 “합리적으로 충분한 유동성을 보장하겠다”고 밝혔다.

[서울=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국제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