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슬라 ‘천슬라’ 눈앞…주가 910달러, 사상 최고

뉴스1 입력 2021-10-23 09:27수정 2021-10-23 09:28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테슬라 일일 주가 추이 - 야후 파이낸스 갈무리
미국의 대표적 전기차 업체 테슬라 주가가 사상 최고치를 갈아치웠다.

테슬라의 주가는 22일(현지시간) 미국 뉴욕 증시에서 장중 910달러를 돌파하며 사상최고치를 경신했다. 테슬라 주가는 이날 개장 직후 900달러를 돌파했고, 결국 전날보다 1.75% 오른 909.68달러로 장을 마감했다.

이에 따라 테슬라는 ‘천슬라’(테슬라의 주가가 1000달러를 돌파할 것이란 기대가 석인 신조어)에 성큼 다가섰다.

테슬라 주가가 크게 오른 것은 3분기에 사상최고의 실적을 올렸기 때문이다. 테슬라는 지난 3분기 반도체 공급난에도 16억2000만 달러 순이익을 거두며 역대 최고 실적을 달성했다.

주요기사
주가 급등에 따라 테슬라의 시총도 1조 달러에 육박했다. 이날 종가 기준 테슬라의 시총은 9112억9000만 달러다. ‘1조 달러’ 클럽 가입이 눈앞으로 다가온 것이다.

테슬라 주가는 올해 들어 28% 급등했다. 이는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지수의 상승률 21%를 뛰어넘는 수치다.


(서울=뉴스1)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