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윈, 살찐 모습으로 클럽서 웃고 떠드는 모습 포착

뉴시스 입력 2021-04-22 17:05수정 2021-04-22 17:07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최근 러시아학회 화상회의에 등장한 이후 다시 모습 드러내
중국 알리바바 창업자 마윈(馬雲)이 클럽에서 웃고 떠드는 모습이 포착돼 화제가 되고 있다.

22일 중국 언론들은 마윈이 클럽에서 웃고 떠드는 모습이 담긴 영상이 최근 웨이보 등 소셜미디어에 확산되고 있다고 전했다.

한 네티즌이 공개한 영상에서 마윈은 일행들과 환담하고 있고 그 뒤에는 경호원으로 추정되는 건장한 남성들이 서있다.

마윈은 이전보다 살찐 모습이다.

주요기사
마윈은 작년 10월 상하이에서 열린 한 포럼에서 규제당국을 비난한 이후 알리바바는 당국의 전방위적 압박을 받고 있다.

이후 마윈은 공개석상에 거의 등장하지 않고 있다.

마윈은 한동안 공식석상에 등장하지 않아 실종설, 도주설, 수감설 등이 나오기도 했다.

마윈은 지난 14일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주재한 러시아지리학회 감사위원회 화상회의에 참석해 오랜만에 모습을 드러냈지만, 별다른 입장 표명 없이 침묵을 지켰다. 마윈이 공개 석상에 등장한 것은 농촌 교사들을 상대로 지난 1월 열린 한 화상 연설 이후 거의 석 달 만이다.

당국은 지난해 11월 알리바바그룹의 핀테크 계열사인 앤트그룹의 상장을 무기한 중단시켰고 이달에는 반독점법 위반 혐의로 알리바바에 28억달러의 사상 최대 규모의 반독점 과징금을 부과했다.

[서울=뉴시스]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