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살기 좋은 나라 25위, 노르웨이는 6년 연속 1위…“대단해”

동아닷컴 입력 2014-11-04 10:11수정 2014-11-04 10:41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한국 살기 좋은 나라 25위
‘한국 살기 좋은 나라 25위’

한국이 살기 좋은 나라 25위에 올랐다.

레가툼 연구소는 3일 세계 142개 나라를 대상으로 조사한 '2014 세계 번영 지수'를 발표했다.

지난 2013년 자료를 바탕으로 작성된 '2014 세계 번영 지수'에서 한국은 25위에 올랐다. 이는 싱가포르(18위), 일본(19위), 홍콩(20위), 대만(22위)에 이어 아시아 나리 중 다섯번째로 선정됐다.

한국은 경제(9위), 교육(15위) 등 6개 항목에서 상위권(1∼30위)에 올랐으나, 개인 자유(59위)와 사회 공동체 구성원 간의 협조나 네트워크를 일컫는 사회적 자본(69위)에서는 중상위권(31∼71위)에 머무르며 나온 결과다.

한국 국민은 '생활수준에 만족하느냐'는 질문에 세계 평균(59.4%)보다 높은 72.2%가 '그렇다'고 답했지만 선택의 자유에 대한 질문과 '현재 사는 곳이 이민자에게 살기 좋은 장소냐'는 물음에는 세계 평균보다 약간 낮은64∼65%만 '그렇다'고 대답했다.

또한 '지난달 낯선 이를 도운 적이 있느냐'는 물음에 '그렇다'라고 답한 수치도 세계 평균(48.9%)보다 5%포인트 낮았다.

한편 한국 살기 좋은 나라 25위로 뽑힌 가운데 5개 항목에서 상위 5위 안에 오른 노르웨이는 2009년 이후 6년 연속 1위를 차지했다. 이어 스위스가 2년 연속 2위, 뉴질랜드가 3위에 올랐다. 덴마크, 캐나다, 스웨덴, 호주, 핀란드, 네덜란드가 뒤를 이었고, 미국은 10위에 선정됐다.

동아닷컴 도깨비뉴스 http://www.facebook.com/DKBnews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