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뉴스1|연예

최지우, 46세 얻은 ‘늦둥이 딸’ 폭풍 성장 …텃밭 육아 눈길

입력 2022-05-26 11:44업데이트 2022-05-26 11:54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최지우 SNS 캡처 © 뉴스1
배우 최지우가 늦둥이 딸과 함께 한 일상을 공개했다.

26일 최지우는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 계정에 “한 달 만에 첫 수확! 달랑 한 개, 너에게 양보하마”라는 글과 함께 사진 두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인스타그램 스토리에는 늦둥이 딸과 함께 한 근황이 나타났다. 사진 속에는 최지우의 딸은 딸기를 직접 따고 있는 뒷모습과 이를 사랑스럽게 바라보는 엄마의 시선이 담겼다.

최지우는 지난 2018년 9세 연하 비연예인인과 결혼해 2020년 한국나이로 46세의 나이에 딸을 품에 안았다. 그는 지난 1월 종영한 JTBC 예능 프로그램 ‘시고르 경양식’에 출연했다.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연예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