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뉴시스|연예

서장훈, 소개팅 앱 집착 의뢰인에 ‘팩폭’…‘물어보살’

입력 2022-01-24 17:32업데이트 2022-01-24 17:32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소개팅 앱에 집착하는 의뢰인이 ‘무엇이든 물어보살’에 출연한다.

24일 오후 8시 30분 방송되는 KBS Joy 예능프로그램 ‘무엇이든 물어보살’ 149회에는 소개팅 앱을 5개 사용하는 한 20대 의뢰인의 사연이 소개된다.

해당 의뢰인은 한 번에 3~4명과 대화할 때가 있는데, 그럴 경우엔 본인이 누구와 대화를 하고 있는지 헷갈린다고 털어놓는다. 또한 의뢰인 본인은 진지하게 생각하고 앱을 이용하는 반면, 가볍게 생각하는 사람들이 많아 상처를 받는다고 밝혔다는 후문이다.

이에 서장훈은 “비대면 시대에 누군가 만날 기회가 적어지고 소개팅 앱을 쓰는 건 이해된다. 그런데 문제는…”이라며 의뢰인에게 조언을 건넨다.

평소 서장훈은 신원 불분명한 사람과의 만남을 반대해왔던 바, 의뢰인에게 현실적인 ‘팩폭’과 조언을 건넬 것으로 보인다.

[서울=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연예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