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동국 딸’ 이재시, 15살 맞아?…“배우해도 되겠네”

뉴시스 입력 2021-10-14 09:42수정 2021-10-14 09:42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이동국 딸’ 이재시가 성숙미를 뽐냈다.

이재시는 14일 인스타그램에 근황이 담긴 사진을 올렸다.

이를 본 네티즌들은 “15살 맞아요?” “너무 예쁘다” “배우해도 되겠네요” 부모님의 유전자를 잘 물려 받았네요“ 등의 반응을 보였다. 2007년생인 이재시는 모델을 꿈꾸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전 축구선수 이동국은 2005년 미스코리아 출신 이수진과 결혼해 슬하에 1남 4녀를 두고 있다. 이동국의 첫째 딸인 이재시는 지난해 이동국과 함께 2020 KBS 연예대상 시상자로 나선 바 있다.

주요기사
[서울=뉴시스]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