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재석, 코로나19 밀접접촉자 분류 자가격리…“검사 결과 기다리는 중”

뉴스1 입력 2021-07-23 16:21수정 2021-07-23 16:22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개그맨 유재석 © News1
개그맨 유재석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밀접 접촉자로 분류돼 자가격리에 들어갔다.

유재석의 소속사 안테나 측은 23일 오후 “이날 유재석이 MC로 출연 중인 tvN ‘유 퀴즈 온 더 블럭’의 스태프 중 한 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아 유재석을 비롯해 관련 스태프 전원이 코로나19 검사를 진행했다”라고 밝혔다.

안테나 측은 “유재석은 보건당국의 방침에 따라 23일부터 자가격리에 돌입했으며, 검사 결과를 기다리고 있다”라며 “방역 지침을 준수하며 안전 관리에 최선을 다했지만 갑작스러운 소식에 놀라셨을 많은 분들께 걱정 끼쳐드려 죄송하다”라고 전했다.

아울러 “당사는 유재석의 예정돼 있던 스케줄 또한 조율 중이며, 향후 보건당국의 방침에 따라 아티스트의 건강과 안전에 만전을 기하겠다”라고 했다.

주요기사
한편 유재석은 현재 ‘유 퀴즈 온 더 블럭’을 비롯해 tvN ‘식스센스2’, MBC ‘놀면 뭐하니?’, SBS ‘런닝맨’ 등에 출연 중이다.


(서울=뉴스1)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