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동의류 사이즈 나라마다 달라…해외직구 전 ‘여기’서 확인

동아닷컴 입력 2015-01-09 09:48수정 2015-01-09 10:04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사진= 헤지스키즈, 아동의류 사이즈

‘아동의류 사이즈’
온라인 쇼핑몰을 통해 외국에서 직접 물건을 사는 이른바 ‘해외직구’가 인기를 끌면서 외국의 아동의류 사이즈가 우리와 달리 이에 대해 궁금해 하는 이가 많다.

최근 포털 사이트 네이버는 아마존닷컴의 사이즈를 환산해 의류 사이즈 정보를 제공하는 서비스를 시작했다.

네이버는 한국, 미국-캐나다, 일본, 영국-호주, 프랑스, 등 각국의 의류 사이즈에 따른 호수를 의류 사이즈 표로 정리해 놨다.

우리나라 여성의류 사이즈의 경우 XS, S, M을 표기할 때 44(85), 55(90), 66(95)를 쓰지만 미국은 2, 4, 6을 쓴다는 점 등이 눈길을 끈다.

주요기사
또 우리나라 아동의류 사이즈의 경우 S, M, L로 표기하거나 140, 150, 160으로 표기하지만 미국은 아동의류 사이즈를 아동의 신장에 따라 세분화시켜 표기하고 있다.

또 영국-호주의 경우 의류 사이즈가 4-6, 8-10, 10-12 등 두 가지 숫자를 함께 표기한다.

프랑스 의류 사이즈는 34부터 짝수 단위로 숫자가 늘어나는데 34, 36, 38 단위로 사이즈가 커진다.

한편 일본의 경우 국내 의류 사이즈와 동일한 표기법을 사용하고 있어 큰 어려움 없이 구매할 수 있다.

아동의류 사이즈. 사진= 헤지스키즈, 아동 의류 사이즈
동아닷컴 디지털뉴스팀 기사제보 dnews@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