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영규, 조손가정 위한 자선콘서트

동아닷컴 입력 2010-09-09 15:06수정 2010-09-09 15:26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포크 뮤지션 백영규.
포크 뮤지션 백영규가 17일 오후 7시 인천 동춘동 라마다송도호텔 컨벤션센터에서 ‘가을의 향기’라는 제목으로 디너 콘서트를 갖는다.

‘사랑 플러스’란 자선 프로젝트로 소외된 이웃과 함께 해온 백영규는 한가위 명절을 맞아 외롭고 쓸쓸한 조손가정을 후원하기 위해 ‘가을의 향기’란 제목의 디너 콘서트를 기획했다.

이번 디너 콘서트는 ‘슬픈 계절에 만나요’ ‘잊지는 말아야지’ ‘순이 생각’과 같은 히트곡 외에 특별히 준비한 다양한 음악이 소개된다.

영화 ‘와이키키브라더스’의 실제 모델이 됐던 와이키키브라더스 밴드와 여성 싱어송라이터 손지연이 특별손님으로 출연한다.

스포츠동아 김원겸 기자 gyummy@donga.com

관련기사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